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구 달성군, 올해 국공립어린이집 7곳 신설

기사승인 2021.01.24  13:24:33

공유
default_news_ad1

(대구=김귀순 기자)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국공립어린이집 연차별 확충 목표에 따라 올해 국공립어린이집 7곳을 신설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3월 개원을 예정으로 구지면에는 반도유보라3.0 어린이집과 영무예다음 어린이집이 신설될 예정이고, 화원읍에는 보문어린이집이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기 위해 시설보강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그리고, 하반기에도 신규 아파트 입주로 보육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구지와 다사지역을 중심으로 4개소 정도를 확충할 계획이다.

현재 달성군에는 34개소의 국공립어린이집이 운영 중이며, 금년에 7개소가 추가로 개원하고 나면 총 41개소로 늘어나게 된다. 전체 199개에 달하는 어린이집 중 국공립어린이집의 비율이 20.6%로 대구시 평균인 14.5%를 크게 웃돌 것으로 예상된다.

국공립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아동비율도 2019년 16.2%에서 작년 20.5%로 4.3% 상승해 군민들이 공보육에 거는 기대와 만족도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국공립어린이집의 지속적인 확충과 내실 있는 운영을 통해 미래 세대를 책임질 아이들에게 고품질 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을 만들어 인구 30만 시대를 대비한 젊은 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달성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귀순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