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평택시, 코로나19 시름 우리 춤사위로 극복

기사승인 2020.10.26  17:00:14

공유
default_news_ad1

- 10월 경기도 문화의 날 ‘가(歌)·무(舞)·악(樂)콘서트’ 진행

(평택=용만중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0월‘경기도 문화의 날(주간)’을 맞아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와 시민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제공을 위한 전통예술 공연 프로그램을 오는 29일과 31일 (사)소리사위예술단(단장 차용복) 주관으로 두 차례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먼저, 29일 목요일 오후 4시부터 소풍정원에서 진행되는 <복고를 새롭게‘뉴트로 콘서트’>는 ‘전통무용과 노래, 음악을 세련되게 현대화’하여 우리의 가・무・악이 주는 풍성하고 완성도 높은 공연을 가을 나들이를 겸해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오는 31일 토요일 저녁 6시부터 진행되는 <객사콘서트>는 지역 문화재를 시민들이 더욱 친숙하게 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경기도 유형문화재137호인 팽성읍객사 야외마당에서 ‘해설이 있는 국악 콘서트’형식으로 정적이고 정제된 작품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름을 잠시 내려놓고 가을밤의 고즈넉한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뉴트로콘서트>와 <객사콘서트>는 ‘2020 경기도 문화의 날 문화예술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전통과 현대의 조화를 이루는 완성도 높은 무대가 될 것”이라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용만중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