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문충운 예비후보, 청년사업가들과 소통 행보

기사승인 2020.02.13  17:14:10

공유
default_news_ad1

- 청년간담회 열고 사업 현장의 애로사항 청취

(포항=권영대 기자) 문충운 자유한국당 포항남·울릉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포항지역 청년사업가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본격적인 소통행보에 나섰다.

문 예비후보는 11일 오후 선거사무소에서 포항 청년사업가들과 만나 사업 현장에서 접하는 어려움과 규제, 제도개선 필요성들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청년들은 일자리와 주거문제, 결혼과 출산으로 인한 경력단절 등 청년들 당면한 문제에 신경을 써 달라고 당부했다. 한 청년은 “아버지 세대로부터 지금까지 바뀐 게 없이 쇠퇴하고 있다”며 “청년들이 제대로 된 삶을 살 수 있도록 애써 달라”고 호소했다.

문 예비후보는 “스타트업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해 정부가 대규모의 스타트업 밸리를 조성하도록 하겠다”며 “밸리 내 낮은 임대료뿐만 아니라 컨설팅과 여러 가지의 투자 및 상담체계를 갖추고, 특허와 관련된 법률지원 체계까지 갖추는 스타트업 밸리를 만드는데 역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예비후보는 공약인 환동해국제도시 건설로 인한 청년층의 혜택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제도상 규제를 대폭 낮춘 국제도시를 조성하게 되면 포항에 기업과 자본이 몰려들고 자연히 양질의 일자리가 늘어난다”며 “국제도시건설은 궁극적으로 청년층의 인구유출을 막고 지속가능한 포항의 발전을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권영대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